일본에서는 한국보다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위스키!

일본에서는 한국보다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위스키가 많습니다. 하지만 어떤 위스키가 얼마나 저렴한지 알고 계신가요? 그래서 저는 일본 면세점에서 위스키를 구매할 때 가격 차이를 비교하고, 가격 차이가 큰 위스키를 추천해 드리겠습니다. 이 글을 읽고 나면, 일본 면세점에서 위스키를 구매하는 것이 얼마나 합리적인지 알게 될 거예요.




일본 면세점에서 위스키를 구매할 때 가격 차이를 비교하는 방법

일본 면세점에서 위스키를 구매할 때 가격 차이를 비교하시려면, 다음과 같은 방법을 따르시면 됩니다.

요소설명
환율일본 엔과 한국 원의 환율을 고려해야 합니다. 환율은 시장 상황에 따라 변동되므로, 구매 전에 최신의 환율을 확인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현재의 환율은 1엔에 10원 정도입니다.
세금일본에서는 위스키에 대해 10%의 소비세와 20%의 수입세를 부과합니다. 하지만 면세점에서는 이러한 세금을 면제해 주기 때문에, 일반 마트나 편의점보다 저렴하게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면세점에서 구매하시려면, 여권과 탑승권을 준비하시면 됩니다.
가격위스키의 종류, 등급, 숙성 기간, 희소성 등에 따라 가격이 다르므로, 자신이 원하는 위스키의 가격을 미리 알아보시는 것이 좋습니다. 가격은 인터넷이나 카탈로그, 현장에서 쉽게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가격은 일본 엔으로 표시되어 있으므로, 환율을 적용해서 한국 원으로 환산하시면 됩니다.
일본 면세점에서 위스키를 구매할 때 가격 차이


  • 면세 한도: 일본 면세점에서는 1인당 500달러(약 63만원)까지 면세로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면세 한도를 초과할 경우, 초과분에 대해서는 세금을 내셔야 합니다.
  • 품절 가능성: 인기 있는 위스키의 경우, 품절될 수 있으므로, 구매 전에 미리 확인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 선물용: 선물용으로 구매하실 경우, 포장 서비스를 이용하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포장 서비스를 이용하면, 위스키를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습니다.




일본 면세점에서 위스키를 구매할 때 가격 차이가 큰 위스키

일본 면세점에서 위스키를 구매할 때 가격 차이를 비교하셨다면, 어떤 위스키가 가격 차이가 큰지 궁금하실 거예요. 저는 일본 면세점에서 위스키를 구매할 때 가격 차이가 큰 위스키를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나쁜 이사를 피하는 이사견적비교

이 위스키들은 한국보다 일본에서 저렴하게 구매하실 수 있는 위스키로, 가격 차이가 50% 이상 나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 위스키들은 가격뿐만 아니라 품질과 맛도 뛰어난 위스키로, 구매하시면 후회하지 않으실 거예요.

브랜드종류한국 가격일본 가격가격 차이추천
짐빔버번2만원1만원50%가성비 좋음, 일상용
산토리그레인3만원1만5천원50%다양한 방법으로 즐기기 좋음, 취향에 따라 선택
메이커스 마크버번4만원2만원50%프리미엄, 특별한 날이나 선물용
일본 면세점에서 위스키를 구매할 때 가격 차이가 큰 위스키



짐빔 (Jim Beam)

짐빔은 미국의 대표적인 버번 위스키로, 옥수수를 주원료로 사용하고 참나무 통에서 숙성시킨 위스키입니다. 짐빔은 달콤하고 부드러운 맛과 향을 가지고 있으며, 콜라나 소다와 섞어서 마시기에 좋습니다.

짐빔은 한국에서 2만원 정도인데, 일본 면세점에서는 1만원 정도에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즉, 가격 차이가 50% 정도 납니다. 짐빔은 가성비가 좋은 위스키로, 일상적으로 즐기기에 적합합니다.



산토리 (Suntory)

산토리는 일본의 대표적인 위스키 제조사로, 하이볼이나 칵테일에 사용하기에 적합한 위스키를 생산합니다. 산토리의 위스키 중에서 1만엔 이하의 가격대로는 토리스 엑스트라 (Torys Extra), 토리스 클래식 (Torys Classic), 토리스 블랙 (Torys Black) 등이 있습니다. 이들은 과일이나 허브의 향을 가지고 있으며, 가볍고 상쾌한 맛을 느낄 수 있습니다.

산토리의 위스키는 한국에서 3만원 정도인데, 일본 면세점에서는 1만5천원 정도에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즉, 가격 차이가 50% 정도 납니다. 산토리의 위스키는 다양한 방법으로 즐길 수 있는 위스키로, 취향에 따라 선택하시면 됩니다.



메이커스 마크 (Maker’s Mark)

메이커스 마크는 미국의 프리미엄 버번 위스키로, 옥수수 대신 밀을 주원료로 사용하고 왁스로 봉인된 병에 담긴 위스키입니다. 메이커스 마크는 부드럽고 달콤한 맛과 향을 가지고 있으며, 넛이나 바닐라의 풍미를 느낄 수 있습니다.

메이커스 마크는 한국에서 4만원 정도인데, 일본 면세점에서는 2만원 정도에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즉, 가격 차이가 50% 정도 납니다. 메이커스 마크는 프리미엄 위스키로, 특별한 날이나 선물하기에 적합합니다.



관련자료 함께 읽어보세요!

위스키 – 롯데면세점

“대용량·한정판 노려라”… 주류 판매 족쇄 풀린 인터넷면세점 …

해외여행 관세와 한국 면세한도, 여행자 관세청 세관신고 꿀팁

위스키, 초보자도 쉽게 즐길 수 있는 방법

해외 입국자 큐코드, 이제는 큐코드 없이 한국 입국 가능한 국가는?



이상으로 일본 면세점에서 위스키를 구매할 때 가격 차이를 비교하셨다면, 어떤 위스키가 가격 차이가 큰지 궁금하실 거예요. 저는 일본 면세점에서 위스키를 구매할 때 가격 차이가 큰 위스키를 소개해 드렸습니다.

이 위스키들은 한국보다 일본에서 저렴하게 구매하실 수 있는 위스키로, 가격 차이가 50% 이상 나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 위스키들은 가격뿐만 아니라 품질과 맛도 뛰어난 위스키로, 구매하시면 후회하지 않으실 거예요.

이 정보를 평가해 주세요
+1
0
+1
0
+1
0
+1
0
+1
0
+1
0
본 홈페이지는 쿠팡 파트너스 수수료를 제공받아 운영하는데 큰 힘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