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직과 결혼 시 혼수 준비의 변화

혼수, 그까짓 거!

“시집살이는 몰라도 혼수는 해 가야지!”

예전 어머니들은 딸을 시집보낼 때면 혼수 걱정에 등골이 휘었다. 하지만 시대가 변했다. 특히 전문직과 결혼에서는 더욱 그렇다. 그럼 지금부터 전문직과 결혼 시 혼수 준비의 변화에 대해 살펴 보겠습니다.

전문직, 혼수보다 사람 됨됨이를 본다.

의사, 변호사, 회계사… 억대 연봉을 자랑하는 전문직들은 돈보다 중요한 가치를 안다. 그들은 혼수 걱정에 발목 잡히기보다는 서로 존중하고 이해하는 관계를 원한다.

전문직과 결혼

판검사? 혼수는 넣어둬!

판사나 검사는 존경받는 직업이지만, 의외로 월급은 많지 않다. 그들은 혼수에 대한 기대치도 낮다. 부모님의 지원을 받는 경우도 있지만, 대부분은 현실적인 선에서 혼수를 준비한다.

전문직과 결혼

전문직, 외모보다 지성을 원한다.

전문직들은 똑똑하고 매력적인 사람들이다. 그들은 외모뿐만 아니라 지성과 인성을 갖춘 파트너를 원한다. 당신이 빛나는 지성과 따뜻한 마음을 가진 사람이라면, 혼수는 그저 덤일 뿐이다.

혼수, 함께 준비하는 거야!

요즘은 혼수 비용을 남녀가 함께 부담하는 것이 당연하다. 특히 전문직끼리 결혼하는 경우에는 거의 반반씩 부담한다. 혼수 때문에 고민하기보다는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고 함께 미래를 준비하는 것이 더 중요하다.

결혼, 혼수가 아니라 사랑이다.

혼수는 결혼의 시작을 알리는 하나의 이벤트일 뿐이다. 진정한 결혼은 서로를 아끼고 존중하는 마음에서 시작된다. 혼수에 목매지 말고, 당신의 진정한 사랑을 찾아 떠나라!

이 정보를 평가해 주세요
+1
0
+1
0
+1
0
+1
0
+1
0
+1
0
본 홈페이지는 쿠팡 파트너스 수수료를 제공받아 운영하는데 큰 힘이 됩니다.